•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로그인
  • RSS

인천in 메일링 서비스

메일링 신청
상단버튼

뉴스


'굴포천 재생지원 특별위원회' 현장방문

김일환 위원장 외 위원 4명, 현황과 문제점 논의

17-01-10 16:59ㅣ 윤성문 기자 (pqyoon@gmail.com)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스크랩




부평구의회 굴포천 복원 재생지원 특별위원회(이하 특별위원회)의 김일환 위원장과 위원 4명은 10일 오전 굴포천 옛 물길 복원사업 현장을 찾아 현황과 문제점을 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굴포천 옛 물길 복원'은 국·시비 등 636억 원을 들여 부평1동 주민센터∼부평구청까지의 굴포천 상류 복개구간(1.3㎞) 콘크리트를 걷어내고 하수관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이날 현장방문에선 굴포천 상류부 시작점에서 강우 시 오수와 우수가 복원구간으로 유입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는 시설의 필요성과 복개구간 주차장 폐쇄에 따른 주차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대체주차장 부지 마련이 지적됐다.

또, 복원사업 완료 시 부평구청역 복개구간 내 설치된 미활용 하수관의 활용방안에 대해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활용방안을 찾아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김일환 위원장은 “실제 사업현장을 찾아 굴포천이 처한 현재의 문제점을 정확히 파악해야만 향후 사업에 대한 방향을 잡을 수 있다”며, “본 사업을 통해 부평이 명품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집행부와 상호 협력관계를 유지하면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특별위원회는 18일부터 19일까지 1박 2일에 걸쳐 전주시 노송천과 아산시 온천천, 수원시 수원천 등 3개 지역의 하천 복원지를 둘러보고 우수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비교시찰을 실시할 예정이다.









 
목록보기
이 기자의 다른 뉴스보기
이전 페이지로 가기 맨위로

인천민주평화인권센터선학종합사회복지관강화뉴스중구자원봉사센터i신포니에타연수종합사회복지관인천교통방송(주)미추디자인